회원 로그인 창


로그인 메뉴

따끈따끈! 신착 전자책

더보기

  • 탈무드
  • 탈무드
    마빈 토케이어 저 | 스마트e북
콘텐츠 상세보기
에덴 동산을 떠나며


에덴 동산을 떠나며

이병천 저 | 문학동네

출간일
2011-06-29
파일형태
ePub
용량
845 K
지원 기기
PC
대출현황
보유5, 대출0, 예약중0
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?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
콘텐츠 소개
저자 소개
목차
한줄서평

콘텐츠 소개

이 세상 인생이 고되고 힘들기에, 인간은 끊임없이 저 너머의 낙원을 꿈꿔왔다. 이 곳과는 달리 슬픔도 없고 눈물도 없는 곳, 여기보다 훨씬 더 나은 그 곳을 누구나 꿈꾸게 마련이다. 기존 작품을 통해 단단한 구성과 유연한 흐름을 통해 삶을 아득하게 하는 그윽한 깊이 보여준 이병천 작가는 이 작품에서는 낙원의 이야기를 풀어냈다. 그는 '왜 낙원은 어디에도 없는가?', '낙원을 만들어볼 수는 없을까?'라는 질문에 스스로 대답하는 과정에서 이 소설이 태어났다고 말한다.

소설 속 에덴 동산은 모악산(母岳山) 서쪽 능선 아래 금산 땅의 비류동과 황지동 자락의 다솜터 공동체마을이다. 아내와 헤어져 참담한 심사로 시간을 보내던 ‘구문보’는 어느 날 다솜터 마을 촌장으로부터 초청을 받아 모악산 자락 비류동을 찾게 된다. 다솜터 마을은 사업가 서평재가 이상향을 그리면서 건설한 이 곳에서 구문보는 철학을 강의하면서 점점 공동체마을이 추구하는 이상향에 젖어들며 인간 본성의 여러 가지 근원에 대한 고민도 커진다.

남녀가 가정을 꾸리를 것조차 금기시되어 있는 이 곳에서 '선악과'를 따먹는 구문보와 오초혜. 빠져들지 않으려 해도 결국 서로에게 빠져들 수밖에 없었던 구문보와 오초혜는, 어쩔 수 없이 위험한 행복-낙원을 쫓는 인간의 모습을 대변한다. 풀리지 않는 문제를 붙잡고, 시시포스처럼 돌을 굴려올리는 인간의 영원히 미완성일 수밖에 없는, 어쩌면 존재하지 않아서 더 아름다운 낙원의 이야기가 여기 펼쳐진다.

저자소개

소설가이자 시인인 이병천은 전주에서 태어나 전북대 국문과를 졸업했다. 1981년 조선일보 신춘문예에 시 「우리의 숲에 놓인 몇 개의 덫에 관한 확인」이, 1982년 경향신문 신춘문예에 소설 「더듬이의 혼」이 당선되어 작품활동을 시작했다. 소설집 『사냥』, 『홀리데이』, 중편집 『모래내 모래톱』, 장편소설 『마지막 조선검 은명기(전3권)』, 『저기 저 까마귀떼』, 어른을 위한 동화 『세상이 앉은 의자』 등이 있다.

목차

에덴 동산을 떠나며

작가의 말

한줄서평

  • 10
  • 8
  • 6
  • 4
  • 2

(한글 40자이내)
리뷰쓰기
한줄 서평 리스트
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

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.